> 진료안내 > 전문클리닉  

 


뇌졸중이란 무엇인가? 뇌졸중의 원인, 병태생리 뇌졸중의 증상 뇌졸중의 진단 뇌졸중의 치료 및 재활


뇌졸중의 증상은 우선 뇌신경계의 여러가지 형태의 기능이상으로 갑자기 나타날 수 있습니다. 즉, 평상활동을 계속 하던 특기할 이상이 없던 사람에서 의식장애, 정신장애, 팔다리의 운동마비나 감각장애, 어지러움, 구토, 복시, 구음장애, 실조현상, 실어증, 행동이상 등의 증상들이 평상 시와 달리 갑자기 발생한 경우입니다. 이러한 증상들은 기능이상을 일으킨 부위에 따라 증상들이 틀려지고 앞서 언급된 증상들의 조합으로도 나타날 수 있고 따로 나타날 수도 있습니다.


의식장애
우선 의식장애는 뇌간에 위치하고 있는 망상체라는 부위의 기능 상실로 주로 나타나는 현상으로 뇌간에 허혈현상이나 출혈이 있으면 바로 의식장애를 일으키게 되고, 그보다 상부 즉, 대뇌에 적지 않은 부위에 경색을 일으키거나 출혈이 있으면 하부로 뇌간을 압박하게 되면서 의식장애가 나타납니다.

정신장애로 보이는 현상도 대뇌피질의 기능상실이나 기타 대뇌피질과 연결된 피질하조직에 병변이 생길 경우 정신장애 형태를 보일 수 있습니다.
운동마비, 감각이상
팔다리 운동마비나 감각이상은 대뇌운동피질에서 척수로 향하는 운동신경로의 어느 부위에 병변이 생기더라도 발생되며, 감각이상은 척수에서부터의 구심성 감각신경로가 시상을 거쳐 감각피질까지 도달하는 과정 어디에 병변이 생기더라도 발생되는 현상입니다.
어지러움
어지러움(현훈)은 대개 전정신경계 또는 소뇌부위의 병변을 시사하는 증상으로 볼 수 있습니다. 구토현상은 어지러우면서 나타나는 것은 소뇌 이상이고, 두통이나 의식장애등과 함께 나타나는 구토는 뇌압상승으로 인한 증상으로 보아야 합니다.
복시현상
복시현상은 물체가 둘로 보이는 현상을 말합니다. 이는 뇌간의 제 3, 4, 6 뇌신경이 나가는 중뇌에서 뇌교까지의 부위에서 이들 신경핵의 기능이 정확히 조절 안되거나 중뇌나 뇌교의 수직방향 또는 수평방향의 공액안구 운동중추의 기능장애에 의한 것이므로 이러한 현상이 있으면 뇌간의 기능장애를 동반한 뇌졸중으로 생각해야 합니다. 물론 각각의 뇌신경 병변이나 근육병으로도 복시가 생길 수도 있습니다.
구음장애
구음장애(발음이상)는 편측으로 마비가 있으며, 그쪽 구강으로 향하는 운동신경로에 병변이 있어도 흔히 있을 수 있고, 그 외에 구강으로 향하는 뇌신경들이 장애를 보일 경우 흔히 나타날 수 있어 팔다리 마비 없이 구음장애를 보일 경우 연수나 소뇌 부위의 이상을 시사하는 증상으로 생각할 수 있습니다.
실조현상
실조현상도 소뇌기능 이상을 시사하는 증상으로 소뇌 또는 그와 연관된 구조물들의 병변을 생각할 수 있습니다.
실어증
실어증은 언어중추가 위치하는 우성반구의 두정엽의 기능이상을 시사하며, 말을 이해는 하지만 하지 못할 경우는 좀더 앞의 전두엽 쪽 기능장애가 뚜렷한 것이고, 말을 하기는 하지만 내용이 맞지 않고 말을 이해하지 못할 경우는 좀 뒷부분의 측두엽 뒤 부분이 장애를 일으킨 것으로 볼 수 있습니다. 물론 대부분의 경우 이 두가지 이상을 같이 보이는 경우가 많습니다. 실어증과 더불어 나타날 수 있는 증상들은 읽기, 쓰기, 계산하기, 좌우 판별력, 손가락 알아 맞추기 등에 장애를 보일 수 있습니다.
행동장애
행동장애에서 실행증은 팔다리 움직임 자체는 가능하나 대뇌 인지기능의 이상으로 생각이 행동으로 옮겨지지 못하는 장애입니다. 예컨대 성냥갑을 주고 성냥을 켜보라고 하던지 빗을 가지고 머리를 빗는 흉내를 내보라 할 때 이를 수행하지 못합니다. 특히 열성반구 두정엽 기능장애로 나타나는 현상은 실행증에서도 공간적 개념의 장애로 나타나 시계를 그리지 못한다든지, 옷을 이상이 있는 쪽으로는 입지 못하거나, 자기 팔다리의 마비가 있어도 이를 인지하지 못한다든지, 심하면 자기 팔다리를 검사하는 의사의 팔다리라고 우기는 등의 이상한 양상으로 일반인이 보기에는 이해하기 어렵게 보일 수 있습니다.

이밖에도 뇌졸중의 증상은 모든 신경계의 이상이 다 나타날 수 있으나 일일이 다 열거할 수 없을 정도입니다.